긴장감 속 판문점

북한의 개성공단 관련 법규와 계약 무효 선언으로 남북관계가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19일 판문점 공동경비구역에서 남북한 병사들이 긴장감 속에 근무를 서고 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