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산서 남북한 방송프로그램 상호 구매

방송위원회(위원장 노성대)는 지난달 31일부터 2일까지 금강산에서 북측 조선중앙방송위원회(위원장 차승수)와 공동으로 ’남북방송영상물 소개모임’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2003년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 이번 행사에는 70여명의 남북 방송인들이 참가했으며 우수 프로그램에 대한 소개와 매매가 활발하게 진행됐다고 방송위는 설명했다.

KBSㆍMBCㆍSBS 등 지상파 방송사는 33편을 구입하고 16편을 판매했으며 케이블TV 방송사에서는 77편을 구입하고 6편을 판매하는 등 총 114편을 구입하고 22편을 판매했다고 방송위는 덧붙였다.

남측에서는 방송위 표철수 사무총장을 대표로 지상파, 케이블, 위성방송 등 50여명의 방송관계자들이 참여했으며 북측은 김상순 교육문화TV 국장을 대표로 조선중앙TV와 교육문화TV 등 20여 명의 방송 관계자가 참여했다.

방송위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서 서로 구입한 방송영상물이 편성된다면 이질화된 서로의 문화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남북 동질성 회복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