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위원장 “현대아산 회계감리 적극 검토”

윤증현(尹增鉉) 금융감독위원장은 11일 김윤규(金潤圭) 전 현대아산 부회장의 비자금 조성 의혹과 관련된 현대아산에 대한 회계감리 실시 여부에 대해 “언론 보도와 지금까지 공시사항 등을 통해 구체적 사실을 확인한 뒤 혐의가 있다고 생각하면 (현대아산에 대한) 감리 실시를 적극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윤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 국정감사에서 한나라당 권영세(權寧世) 의원의 관련 질의에 “현대 아산과 관련된 혐의 사항이 일부 언론에 보도되고 있다. 구체적 내용은 아직 확인하지 않았다”는 전제 하에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