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세 “김정일 ‘특별열차 안 사망’ 아닌 듯”

국회 정보위원장인 한나라당 권영세 의원은 25일 “국가정보원은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특별열차 안에서 사망한 것이 아닌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권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정보당국의 위성판독 결과 사망일인 17일 전후 김 위원장의 특별열차는 움직이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움직이지 않는 열차에 탄 채 일을 봤다는 것은 논리상 상상하기 힘들지 않느냐”면서 “열차 주변에 운구행렬이나 사람이 오가는 것도 없었다”고 설명했다.


권 의원은 ‘김정은 후계’ 체제의 안착 여부에 대해서도 “나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본다”면서, 특히 김정은이 사실상 군권을 장악했다는 관측에 대해 “사실이 아닌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김정은의 군권 장악 근거로 제시되는 지난 19일 ‘김정은 대장명령 1호’에 대해서는 “대장명령 1호는 훈련중지 복귀 등의 내용이 아니라 일상적인 군 관련 명령이었다고 한다”고 큰 의미를 두지 않았다.


다만 “대장명령 1호를 내린 중앙군사위원회가 앞으로 더 (많은) 역할을 할 것이라고 조심스럽게 추측을 할 수는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