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사당국자회담 새해 조속히 개최”

남북은 16일 군사당국자회담을 내년에 조속히갖자는데 합의했다.

양측은 이날 서귀포 롯데호텔에서 합의한 제17차 장관급회담 공동보도문에서 “쌍방은 군사당국자회담을 새해 들어 조속히 개최하기로 하였다”고 밝혔다.

그러나 개최 장소는 명시하지 않았다.

북측의 공동보도문에는 이 내용이 ‘군사당국에 건의한다’는 형식으로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남북은 이미 6월 제15차 회담 때 “제3차 남북장성급군사회담을 백두산에서 개최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날짜는 쌍방 군사당국이 정하기로 했다”고 한 데 이어 9월 16차 회담 때에는 “군사당국자회담이 개최돼야 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 했다”고 합의했지만 회담이 열리지 못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