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北미사일, 항공운항 영향없어”

국토해양부는 25일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가 국적 항공기 운항에는 전혀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국토부는 “북한의 지대공 미사일 사거리는 130km이지만, 국적 항공사들이 미주와 블라디보스토크 등의 운항을 위해 이용하는 북한비행정보구역내 항로는 미사일이 발사된 무수단리로부터 약 360km 떨어져 있기 때문에 직접적 사거리에서 벗어나 있다”고 설명했다.

국토부는 그러나 향후 북한이 중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할 것에 대비해 항공사들과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고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나갈 계획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