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장 “김정일 체제 통제력 건재”

김만복(金萬福) 국가정보원장(사진)이 26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체제 통제력이 건재하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김 원장은 이날 외교통상부 청사에서 열린 ‘2007년도 재외공관장 회의’ 강연에서 “북한의 경제난이 장기화하고 있고 서방 사조의 유입이 늘어나고 있지만 김 위원장이 권력을 확고하게 장악하고 있고 권력층내 파벌이 없다는 점에서 전반적으로 체제 통제력이 건재하다”고 말했다고 국정원 측이 전했다.

김 원장은 또 “지난 해 12월 이후부터 북한군의 연례 동계훈련과 국경경비대 대상 검열 등이 있었는데 북한 체제의 폐쇄성과 정보 브로커의 왜곡 전파 등이 결합되면서 북한의 쿠데타 진압설.정치범 수용소 대거 탈북설 등으로 증폭됐다”고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