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美와 MD협의 없었다”

국방부는 5일 미국 국방부 관리가 미사일방어(MD)계획에 한국이 참여하는 범위와 수준을 놓고 적절한 협의를 하고 있다고 주장한 것과 관련, “현재 미측과 MD와 관련한 협의를 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원태재 국방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한미가 MD계획에 대해 협의하고 있다는 것은 사실과 다르며 한국의 MD에 대한 입장은 달라진 것이 없다”면서 그같이 말했다.


원 대변인은 “한국의 MD 참여 문제는 한반도 안보와 국제정세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장기적으로 검토되어야 할 사안”이라며 “우리 군 차원에서 북한 미사일 위협을 사전 방어하고 탐지하는 노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페피노 드비아소 국방부 미사일방어정책국장은 워싱턴D.C 외신기자클럽에서 탄도미사일방어계획검토(BMDR) 보고서 설명을 위해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미 양국은 미사일방어계획을 위한 협력의 기회, 공통의 이해 개발, 위협의 성격, 양자의 협력 방식 등이 무엇인지를 놓고 지속적으로 대화와 논의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 “한국과의 대화에는 미국와 한국의 안보 프레임워크내에서 미사일 방어계획에서의 한국의 적절한 역할(proper role)에 대해 협의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