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北, 경비정.어선 철저 통제중”

원태재 국방부 대변인은 2일 “북한 경비정이나 어선의 서해 북방한계선(NLL) 일대로의 접근 현상은 보이지 않고 있다”며 “철저히 자기 영해에서만 움직이고 있다”고 말했다.

원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북한의 NLL 도발 가능성과 관련한 특이동향 여부에 대해 이같이 말한 뒤 “북한이 철저히 통제하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는 “현재 NLL 인근에는 100여척 미만의 중국 어선들만 잔류하는 등 대부분은 빠져나간 상태”라고 설명했다.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동창리 기지 이동설 및 발사시점과 관련, 그는 “현재까지 식별되지 않고 있다”며 “만약 동창리에 간 것이 확실하고 발사된다고 해도 그 시점을 예단하기는 쉽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아직 NLL, 군사분계선(MDL), 공동경비구역(JSA)을 포함해 영해와 영공에 대한 위협동향은 없다”며 “하지만 핵실험 이후 미사일 관련 징후나 공세적인 발언 수위 등을 고려해 북한의 동향을 감시하는 등 대비하고 있다”고 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