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통일방송·데일리NK, 24일 日서 北정세보고회 개최

국민통일방송과 데일리NK가 주최하는 ‘현영철 처형 이후 김정은 체제 전망’ 일본 정세보고회가 오는 24일 도쿄 야에스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정세보고회는 북한의 체제·경제·무기 개발 등에 대한 진단을 통해 일본을 비롯한 국제사회에 ‘올바른 대북 정책’을 제시한다. 또 북한체제 변화를 유도할 수 있는 대북방송 등의 ‘인게이지 수단’에 대한 고찰도 이뤄진다.

이번 보고회는 김영환 북한민주화네트워크 연구위원이 ‘현영철 처형 이후 북한 체제 전망’을, 탈북자 서재평 북한민주화위원회 사무국장이 ‘북한 무기개발 평가 및 의도분석’을 발제한다.

또 김용훈 데일리NK편집국장은 ‘북한의 사경제화 진단 및 평가’를, 이광백 국민통일방송 상임대표는 ‘북한 변화촉진 수단인 대북방송 평가 및 과제’에 대한 발표를 진행한다.

한편 이 보고회는 한일관계 악화로 대북한 정책공조가 원활히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시점에서 일본에서의 정세보고회를 통해 북한 문제에 대한 관심 제고를 촉구하고, ‘한일 공조를 통한 대북정책’의 필요성을 제기하고자 열린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