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호단체 JTS, 北에 밀가루 500t 지원

국제구호단체인 JTS(이사장 법륜 스님)는 북한의 강원도 주민에게 긴급식량을 지원하기 위해 31일 오전 인천항을 통해 밀가루 500t(4억원 상당)을 북한의 남포항으로 보낸다.

2만5천 포대에 나뉘어 담긴 밀가루는 이튿날 남포항에 도착해 강원도 원산시의 육아원, 초등학원, 중등학원 어린이와 양로원 노인들에게 100t, 법동군과 고산군, 통천군, 세포군 주민들에게 각 100t이 전달될 예정이다.

JTS는 이미 국내에서 2차례 밀가루 700t을, 중국을 통해 495t의 국수를 북한에 보내 량강도, 함경북도, 평안북도, 황해북도, 강원도에 사는 어린이와 노인 등에게 긴급지원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