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서 북한군 고폭탄 5발 발견

7일 오후 2시께 경기도 구리시 사노동 배농장에서 박모(53)씨가 한국전쟁 당시 북한군이 사용한 것으로 추정되는 60㎜고폭탄 5발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박씨는 “무덤에 쓸 흙을 체취하던 중 50㎝정도 파 내려가자 둘레 6㎝ 길이 20㎝ 크기의 심하게 부식된 폭탄이 보였다”고 말했다.

군과 경찰은 폭탄에 발사된 흔적이 없고 5발이 한꺼번에 발견돼 이 지역이 한국전쟁 당시 북한군 포진지로 사용됐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현장조사를 벌이고 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