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公, 북한 광산피해복구 협약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이재)은 18일 서울 종로구 석탄회관에서 남북교류협력지원협회(회장 박흥렬)와 `북한 광해(광산피해) 방지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측은 북한 함경남도 단천 지역의 3개 광산을 남북이 공동 개발할 경우 광해방지 분야도 함께 진출하고 광해 방지를 통한 경제협력 사업을 발굴, 추진하는 데 협력키로 했다.


양측은 또 향후 다른 북한 지역으로 광해 방지 사업을 확대하는 방안에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