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특공대, 대테러작전 응급처치 훈련


18일 오전 서울 서초구 경찰청 서울특공대에서 열린 경찰특공대와 아주대 중증외상센터가 진행한 ‘작전 중 응급처치’ 합동훈련에서 대원들이 대테러작전 중 부상당한 시민에 대한 응급처치 훈련을 하고 있다. 이번 훈련은 기존 특공대 훈련의 초점이 테러범 진압에 맞춰져 있어 작전 중 부상한 시민과 경찰관에 대한 응급처치 교육이 부족했다는 판단 아래 계획됐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