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시민단체 “북 도발 강력 규탄”

경남애국시민단체연합회는 6일 오전 경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북 미사일 발사에 대한 우리의 입장’이란 제목의 성명을 내고 “이번 북한의 도발행위를 강력 규탄하면서 국가를 위태롭게 하는 세력들의 행동을 결코 좌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민족통일 경남도연합회와 경남울산 재향군인회, 자유총연맹 경남도지부, 팔각회 등으로 구성된 이 단체는 성명에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국제적 범죄행위이며 무모한 대남 도발임을 강력히 경고한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또 “정부는 보다 신중한 자세로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경주할 것”과 “정치권은 대북정책과 안보문제에 관한 한 당리당략을 버리고 철저한 협조체제를 유지할 것”을 촉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