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발전협, 평양 소학교 건립 1억원 기탁

경남지역발전협의회(회장 최위승.무학그룹 회장)가 15일 남북교류협력사업의 일환으로 경남도 등이 추진중인 평양 소학교 건립사업비에 사용하도록 1억원을 기탁했다.

도내 주요 기관.단체장과 기업 대표 등으로 구성된 이 협의회 최 회장과 최충경 경남스틸 사장, 허정도 경남도민일보 사장 등은 이날 경남도청을 방문, 김태호 지사에게 성금을 기탁하고 앞으로 남북협력사업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로써 소학교 건립사업을 위해 북측과 직접 접촉해온 경남통일협력회가 지금까지 소학교 건립과 농업분야 지원을 위해 모금한 금액은 모두 7억900만원으로 늘어났다.

한편 도민의 모금으로 건립될 평양 소학교의 최종 규모와 구체적 건립 일정은 이달말까지 모금활동을 끝내고 내달중 북측과의 협의를 거쳐 확정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