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2청 “새터민에 맞춤형 취업지원”

경기도 제2청은 29일 청사 상황실에서 하나원, ㈜신세계푸드, 현대호텔관광직업전문학교 등과 새터민(북한이탈주민) 맞춤형 취업지원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최홍철 경기도 행정2부지사, 윤미량 통일부 하나원장, 최병렬 ㈜신세계푸드 대표이사, 강언숙 현대호텔관광직업학교장 등 50여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신세계푸드는 직업 훈련을 수료한 뒤 추천받은 북한이탈주민을 자사나 협력사에 적극 고용하고, 현대호텔관광직업학교는 취업에 필요한 일정 자격과 기술을 배울 수 있는 직업 훈련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경기도는 현대호텔관광직업학교의 맞춤형 직업 훈련을 위한 예산과 취업지원 관련 경비를 제공하고 탈북자 정착교육기관인 하나원은 직업교육에 참여할 학생을 추천하고 진로를 지도하는 역할을 맡는다.

최홍철 부지사는 “지자체 최초로 정부, 민간교육기관, 기업이 함께하는 맞춤형 취업 교육을 진행하고 수료자를 전원 고용할 수 있는 협조체계를 구축했다는데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