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레하나, 北교육현장 방문길에

대학 교수와 북한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겨레하나 방북단이 20일 오전 고려항공 전세기편을 이용해 평양으로 출발했다.

방북단은 20일부터 4박5일동안 김일성종합대학과 김책공업종합대학, 보통강중학교, 고려의학연구센터, 인민대학습당, 학생소년문화궁전 등 북한의 대표적인 교육기관을 둘러볼 예정이다.

또 북한의 학자 및 교육 관계자들과 ’6.15 공동선언 시대의 남북지식인의 역할’을 주제로 공동좌담회를 개최한다.

특히 지난해 10월과 11월 2차례 4억5천만원 상당의 비품을 지원한 김일성종합대학(평양시 대성구역 용남동 소재) 기숙사를 직접 둘러보고 추가 지원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다.

방북단은 이번 방문을 토대로 대북 교육지원사업을 추진할 ’남북 교육협력추진위원회’(가칭)를 2월20일 출범시킬 방침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