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강정구 교수 13일 3차 소환

서울중앙지검 공안1부(부장 박청수)는 6.25 전 쟁을 ‘북한 지도부에 의한 통일 전쟁’이라고 주장해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고발된 강정구 동국대 교수를 13일 다시 불러 조사하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

검찰은 강 교수가 인터넷 매체에 6.25 전쟁을 북한의 통일전쟁으로 평가한 글을 기고한 계기와 반제민족민주전선(반민전) 등 친북단체 홈페이지에 자신의 논문과 칼럼 등을 게재한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검찰 관계자는 “국가보안법 위반 사건은 대부분 조사할 내용이 많아 다시 부르게 됐다”며 추가 소환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다.

검찰은 강 교수를 1~2차례 더 조사한 뒤 불구속 기소하기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만경대 방명록 사건’으로 기소된 강 교수는 2년 11개월만인 이달 23일 이 사건 재판에 피고인으로 출석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