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공단기업協 “현대-北 합의 환영”

개성공단기업협회는 18일 현대그룹 현정은 회장이 북한과 개성공단 활성화 등을 합의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협회는 “현 회장이 북한과 합의한 개성공단 육로 통행과 체류의 정상화, 개성공단 사업의 활성화 등을 크게 환영한다”고 말했다.

협회는 “이번 합의를 계기로 우리 정부도 북한 당국과 협의해 근로자 합숙소 건설, 출퇴근 도로 정비 등을 신속히 착수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