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성공단·금강산관광 열차 단계개통 추진”

이재정(李在禎) 통일부 장관은 14일 “열차시험운행이 끝나면 당면 수요와 현실 여건에 따라 부분적, 단계적 개통과 운행을 추진할 것이며 우선 개성공단 개발과 금강산관광 활성화를 위해 개통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 장관은 이날 서울 세종로 정부청사에서 오는 17일 예정된 경의선.동해선 열차시험운행과 관련, “시험운행 뒤 남북 합의대로 빠른 시일 내에 철도 개통과 함께 정기운행이 이뤄지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개성공단의 물류를 지원하고 개성공단 근로자들의 출퇴근을 위한 열차를 제공하며 금강산 관광객들이 열차를 이용하도록 제공하는 일 등이 현재의 열차 수요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