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대표 “작통권 환수 합의하면 끝까지 투쟁”

한나라당 강재섭(姜在涉) 대표는 13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한미 정상회담에서) 전시 작전통제권 (환수)에 덜렁 합의해올 경우 한나라당은 국민과 함께 끝까지 투쟁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 대표는 이날 당 최고위원.중진 연석회의에서 “노 대통령에게 경고하겠다. 안보를 담보로 판을 흔들어 인기를 모으려는 도박에서 지금이라도 손을 떼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설사 미국이 논의하자고 해도 대통령은 해서는 안된다”며 “북한이 핵과 미사일을 준비하고 있는 비상시국에 논의자체를 중단해야 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