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유열 나눔인터내셔날 친선대사 위촉

가수 유열씨가 북한을 비롯해 세계 어린이들을 위한 의료지원 사업을 벌이는 나눔인터내셔날(대표 이윤상)의 친선대사로 위촉됐다.

유씨는 10일 서울 용산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린 위촉식에서 자신이 제작한 어린이 뮤지컬 ‘브레멘 음악대’의 수익금 일부를 나눔인터내셔날에 기증했으며, 지난 3일엔 나눔인터내셔날과 함께 쉼터와 공부방에 있는 어린이들을 공연에 초청, 무료 관람토록 했다.

그는 11일 “친선대사 위촉을 계기로 전 세계 어린이들을 돕는 일에 더 많은 관심을 갖고 적극 활동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눔인터내셔날의 이 대표는 “수년전 유씨의 방북을 계기로 인연이 맺어진 후 유씨가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 활동을 하고 싶다는 뜻을 밝혀와 이번에 친선대사로 위촉하게 됐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