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美日, 페루 APEC서 정상회담 개최”

오는 22일부터 페루에서 개최되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기간에 한국의 이명박 대통령과 미국의 조지 부시 대통령, 일본의 아소 다로(麻生太郞) 총리간에 3국 정상회담이 개최될 예정이라고 요미우리(讀賣)신문이 18일 보도했다.

한·미·일 3자 정상회담이 개최되는 것은 지난 2006년 11월 노무현 당시 대통령과 부시 대통령, 아베 신조(安倍晋三) 당시 총리간에 회동한 이후 2년 6개월만이다.

회담에서는 세계적인 금융위기에 대한 대응과 북핵 6자회담 재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는 한편 자유와 민주주의의 가치관을 공유하는 국가로서 국제사회의 제반 현안에 대해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을 확인하게 될 것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또한 아소 다로(麻生太郞) 총리는 북한의 일본인 납치문제 해결을 위한 협력을 거듭 요청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소 총리는 이와는 별도로 부시 대통령과 개별 회담도 가질 예정이어서 내년 1월 임기 만료를 앞둔 부시 대통령과의 마지막 미·일 정상회담이 될 것이라고 신문은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