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방북단에 재계인사 참여 기대”

청와대는 10일 ‘8.28 제2차 남북정상회담’에서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을 수행할 방북 대표단에 경제계 인사들이 일부 참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천호선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1차 남북정상회담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 방북대표단에 기업인들이 포함되는가’라는 질문에 “방북대표단 구성이 확정되지 않았고 시간이 걸린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천 대변인은 이어 “방북대표단에 경제계 인사가 포함되고, 사전에 경제관련 의제들이 깊게 다뤄질 것이라는 전망이 있듯이 경제계 인사들도 사전에 모셔 의견을 듣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