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맥아더동상 철거운동 재발 불원”

청와대는 12일 ‘맥아더 동상 철거운동’이 폭력사태로까지 비화된 것과 관련, “향후 이런 일이 다시는 재발되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청와대는 이날 오전 이병완(李炳浣) 비서실장 주재 일일현안점검회의에서 맥아더 동상 철거를 둘러싼 폭력사태에 대해 우려를 표하며 이같은 입장을 정리했다고 최인호(崔仁昊) 청와대 부대변인이 전했다.

최 부대변인은 “이러한 불법적인 동상철거 시도는 한.미간 우호관계에 도움이 되지 않을 뿐아니라, 우리 사회의 성숙된 역사의식에도 반하는 행동”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노 대통령은 지난달 23일 지방언론사 편집국장단 간담회에서 맥아더 동상 철거 문제와 관련, “미국 정부 뿐아니라 미국 국민들의 자존심이나 한국에 대한 인식을 굉장히 악화시킬 수 있는 일”이라며 “그렇게 해서는 안되며 현대 세계를 살아가는 지혜가 아니다”며 철거 반대입장을 밝혔었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