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北핵실험, 용납할 수 없는 도발행위”

청와대 이동관 대변인은 25일 북한의 2차 핵실험에 대한 대한민국 정부 성명을 통해 “이번 2차 핵실험은 한반도뿐 아니라 동북아와 세계평화에 심각한 위협이고 국제 비확산체제에 대한 중대한 도전”이라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이는 비핵화 공동선언과 6자회담 합의 의무를 저버리는 것이며 추가 핵실험을 금지한 유엔 안보리결의 1718호에 대한 명백한 위반으로 결코 용납할 수 없는 도발행위”라고 말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