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통일, 탈북자·이산.납북자가족 방문

김하중 통일부 장관이 추석을 맞아 북한 이탈주민들과 이산가족, 납북자 가족 등을 차례로 방문했다.

김 장관은 추석을 하루 앞둔 13일 북한 이탈주민 정착지원시설인 경기도 안성의 하나원을 방문해 북한 이탈주민들과 식사를 함께 하며 애로사항을 듣고 새터민 학교인 한겨레학교도 찾았다.

이어 통일부와 자매결연한 하나원 인근 품곡마을에 TV 1대를 기증하고 마을 주민들과 대화의 시간도 가졌다.

김 장관은 또 안성의 이산가족과 성남의 납북자 가족을 찾아 위로하고 추석 선물과 위로금도 전달했다.

이날 방문에는 김호년 대변인 등 통일부 간부들도 함께 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명절에도 고향에 가지 못하는 북한 이탈주민들과 가족을 만나지 못하는 이산가족과 납북자 가족을 위로하기 위해 장관이 직접 이들을 방문한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