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통일 “北, 李대통령 제의에 적극 호응 기대”

김하중 통일부 장관은 21일 이명박 대통령이 한.미 정상회담을 계기로 언급한 서울과 평양 연락사무소 설치 등 제안에 대해 “북한이 잘 검토해서 적극적으로 호응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천주교 서울대교구에서 가진 정진석 추기경과의 면담에서 “대통령께서 남북간에 어떤 상설적 대화기구를 만들겠다고 제의하고 남북간에도 실질적 대화를 하는게 좋겠다고 말씀했는데 (이는) 앞으로 남북관계를 적극적으로 발전시키려는 의지를 밝힌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이런 것(연락사무소 방안)이 잘 되어서 중단됐던 남북대화가 재개되고 상호간 관심사들에 대해 협력하게 된다면 남북관계가 상당히 발전돼 가지 않을까 하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