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국방 “NLL 재설정 있을 수 없어”

김장수(金章洙) 국방장관은 7일 서해 북방한계선(NLL) 재설정 가능성과 관련, “NLL의 재설정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재확인했다.

김 장관은 이날 로버트 게이츠 미국 국방장관과 제39차 안보협의회(SCM)를 마치고 가진 내.외신 공동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NLL은 유엔군사령관이 선포한 것”이라며 “현재 NLL은 우리의 해상경계선 역할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필요할 경우 남북기본합의서에 명시된 것처럼 다른 군사적 신뢰조치와 협의하는 과정에서 해상불가침 경계선에 대해 논의할 수 있다는 입장을 견지하고 남북국방장관회담에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한국 국민들이 생각하고 있는 NLL에 대한 인식을 게이츠 장관에게 설명했다고 덧붙였다.

게이츠 장관은 “이번 회담에서 NLL에 대한 세부적 논의는 없었다”며 “미국은 NLL에 관한 한 관련국가, 유엔사 차원에서 논의되는 게 필요하다는 생각”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