金국방 “北 임진각 타격시 원점 완벽하게 격멸”

김관진 국방장관은 19일 북한이 대북 전단 살포시 임진각을 타격할 것이라고 위협한 것과 관련, “작년에도 ‘삐라를 뿌리면 원점을 포격한다’고 위협 발언을 했고 실제 그런 일이 일어나면 도발 원점에 대해 완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이같이 말하고 “(서부전선의) 1군단 지역에도 이미 경고가 내려갔다. 적 도발에 대한 응징 태세는 완벽히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이날 북한 인민군 서부전선사령부는 ‘공개통고장’을 통해 임진각에서 진행될 탈북자단체들의 대북 전단 살포계획에 반발, “임진각과 그 주변에서 사소한 삐라살포 움직임이 포착되는 즉시 서부전선의 경고 없는 무자비한 군사적 타격이 실행될 것”이라고 위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