鄭통일 “비전향장기수 북송 검토 용의”

정동영(鄭東泳) 통일부장관은 22일 비전향 장기수의 북송문제에 대해 “인도주의적, 인간적 차원에서 희망자에 대해 (북송)을 검토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정 장관은 이날 국회 통일외교통상위의 통일부에 대한 국감에서 한나라당 박성범(朴成範) 의원이 “북측이 주장하는 비전향 장기수의 북송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대해 이같이 답변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