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확성기 설치지역 안보관광 잠정 통제

군부대가 주민 안전을 위해 대북 심리전 확성기 설치지역 주변 안보관광지에 대한 출입 통제에 들어갔다.


경기도 연천군에 위치한 군부대는 최근 북한이 확성기를 조준격파하겠다고 발표한 것과 관련해 연천에 확성기가 설치된 곳 주변 안보관광지를 7일부터 한달간 통제한다고 연천군에 통보했다.


민통선 북쪽에 있는 연천지역 안보관광지는 상승OP, 승전OP, 1.21침투로, 열쇠전망대, 태풍전망대 등 5곳으로 이 가운데 확성기가 설치된 곳에 인접한 곳의 민간인 출입이 통제된다.


군 관계자는 “확성기 설치 지역이 노출되기 때문에 통제하는 안보관광지를 밝힐 수는 없으나 1~2곳 정도가 될 것”이라며 “후방에 있거나 확성기가 설치되지 않는 지역은 관광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관광객의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로 많은 협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