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오늘 창군이래 첫 합동토론회

창군사상 처음으로 합참 간부를 포함한 육.해.공군 장성급 지휘관 300여명이 참석하는 합동토론회가 8일 충남 계룡대에서 열린다.

이상희 국방장관이 주재하는 이날 토론회에서 합참은 완벽한 군사대비태세 유지와 엄정한 작전기강 확립 등 6개 과제를, 각 군은 정신전력 강화와 야전 지휘관의 인사권 강화, 하급제대 근무여건 보장 등 18개 공통과제를 보고할 예정이다.

이어 참석자들은 합동성 강화와 우수 초급간부 획득, 육군대학 교육제도 개선, 신세대 장병의 특성을 고려한 의사소통, 사고책임 규정 개선, 지역경제 활성화 기여방안 등에 대해 자유토론을 벌인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