軍, 백령도 NLL 침범해 나포했던 北어선 1척 송환

합동참모본부는 백령도 인근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침범해 나포했던 북한 어선 1척을 28일 새벽 2시께 북측으로 송환했다고 밝혔다. 해당 북한 어선은 27일 오후 5시 26분경 백령도 동방 인근 서해 NLL을 1.8km가량 월선, 우리 해군의 퇴거조치에 불응해 저녁 8시께 나포됐다.

북한 선원 3명은 백령도 소재 모 부대에서 군과 관계기관의 조사를 받으면서 남쪽으로 귀순할 의사가 없음을 내비쳤고 이에 따라 우리 군은 인도적 차원에서 즉각적인 송환 결정이 내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합참 관계자는 “북한 선원에 대한 조사결과 엔진고장으로 표류한 것으로 귀순의사가 없음을 확인했다”며 “이에 따라 오늘 새벽 북한 어선을 NLL 선상으로 예인해 북측에 송환했다”고 말했다.

우리 해군은 27일 오후 북한 어선이 서해 NLL을 월선하자 고속정을 근접 기동시켜 수차례 경고 통신 및 경고 사격을 실시하는 등 퇴거요구를 했다. 그러나 북한 어선은 북쪽으로 방향을 돌리지 않았고, 북쪽으로 예인해주겠다는 우리 해군의 제안도 수용하지 않아 나포할 수밖에 없었다고 합참은 설명했다.

한편 우리 해군은 지난해 12월 30일에도 엔진 고장으로 표류하는 북한 어선을 예인했다가 북측으로 송환한 바 있다.

소셜공유
이상용 기자
sylee@uni-medi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