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訪北 IAEA 대표단, 28일 영변 핵시설 방문”

▲ 북한 도착한 올리 하이노넨 IAEA 사무부총장 ⓒ연합

북한에 머물고 있는 국제원자력기구(IAEA) 실무대표단이 28일 영변 핵시설을 방문한다고 단장인 올리 하이노넨 사무차장이 27일 밝혔다.

하이노넨 차장은 “내일 영변에 갈 예정”이라며 오는 29일 평양으로 돌아올 예정이라고 밝혀 영변에서 이틀간 체류할 것임을 시사했다.

북측과의 협의 결과를 질문받고 하이노넨 차장은 “논의가 진행중이므로 언급하는 것이 적절하지 않다”며 “좋은 만남이었던 것 같다”고 답했다.

AP 통신도 북한 당국이 IAEA 실무대표단의 영변 핵시설 방문을 허락했다면서 대표단이 이틀간 영변에 머물 것이라고 전했다.

전날 북한 땅을 밟은 IAEA 실무대표단은 30일까지 북한에 머물며 리제선 북한 원자력총국장 등 북측 인사들과 핵시설 폐쇄 및 봉인 조치를 감시할 IAEA 감시단의 규모, 권한 및 활동 범위 등을 협의할 계획이다.

북한의 IAEA 실무대표단 초청은 2.13 합의 이행은 물론 북한과 IAEA와의 관계 복원에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