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총리 “대북 군사대응 검토 안 해”

고든 브라운 영국 총리가 북한에 대한 군사적 대응은 검토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9일 로이터에 따르면 브라운 총리는 알 자지라 영어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북한에 대한 공격을 생각해 봤느냐는 질문에 “아니다. 북한은 완전히 고립돼 있으며 이러한 핵기술을 보유하기까지 그들이 행한 것에 대해 혐오감을 느낀다”라고 말했다.

북한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로켓 발사에 대응해 어떠한 행동을 취한다면 맞대응하겠다고 경고한 바 있다.

브라운 총리는 또 “방어와 민간 핵개발을 동시에 필요로 하는 나라들의 열망을 충족시킬만한 새로운 핵 비확산 조약을 이끌어내고자 노력하고 있기 때문에 향후 몇 달 안에 협상에 진전이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