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DJ조문단 파견 공식 발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매들린 올브라이트 전 국무장관을 단장으로 하는 10명으로 구성된 조문사절단을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의 장례식에 조문사절단으로 파견키로 했다고 백악관이 21일 발표했다.

특히 조문단에는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포함돼 최근 북한의 잇단 대외 유화 제스처에 대한 대응 및 서울을 방문한 김기남 북한 노동당 비서의 방한 결과 등과 관련한 한미간 비공식 협의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조문단에는 한국계인 고홍주(미국명 해럴드 고) 국무부 법률고문과 도널드 그레그, 제임스 레이니, 토머스 허바드 전 주한미국대사 및 캐슬린 스티븐스 현 대사 등 전.현직 주한미대사가 포함됐다.

또 에번스 리비어 코리아소사이어티 회장과 웬디 셔먼 전 국무부 대북정책조정관 및 하원 국제관계위 아태소위원장을 지낸 짐 리치 전 의원도 조문 사절로 함께 방한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