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BOD 대북거래 중단은 자체 교정조치”

숀 매코맥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17일 미국에 의해 북한의 돈세탁 창구로 지목된 마카오의 방코델타 아시아(BOD) 은행의 대북한 거래 중단 조치는 이 은행이 자체적으로 취한 교정조치라고 밝혔다.

매코맥 대변인은 “BOD는 북한의 돈세탁 창구로 쓰인데 대해 매우 근심했던 것으로 알고 있다’면서 “그들은 미국 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들에게 그들이 취할 수 있는 교정 조치에 관해 이야기 해왔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이 자국 통화를 보호하기 위해 조치를 취하듯이 어떤 나라도 그렇게 할 것”이라고 말하고, 북한의 돈세탁 문제는 6자회담과 별개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미국은 북한이 아무런 전제 조건없이 진지하게 6자회담에 조기 복귀하길 원한다”면서 “그러나 아직 북한측으로 부터 6자회담에 복귀한다는 얘길 듣지 못했다”고 말했다./워싱턴=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