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ABC, 金正日 회견추진”

미국의 3대 공중파 채널의 하나인 ABC 방송 취재진이 현재 북한에서 취재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정부 관계자가 12일 밝혔다.

이 관계자는 이 같이 밝혔으나 취재진의 방북 과정이나 체류 일정, 주요 취재 사항 등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KBS 방송도 정부 당국자의 말을 인용, “국제부장을 팀장으로 4명 정도의 ABC 취재진이 10일 방북, 평양에서 취재활동을 벌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정부의 한 고위 당국자에 따르면 ABC 취재진이 궁극적으로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인터뷰할 계획인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ABC 취재진은 2002년 7월 1일자로 시행된 북한의 경제관리개선조치 이후 북한내 시장경제 상황을 취재해 다큐멘터리를 제작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