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6자회담 재개방안 논의중”

미국은 북핵 6자회담에 북한을 복귀시켜 회담을 진전시키는 방안을 “한국측과 논의하고 있으며, 다른 6자회담 참여국들과도 논의하고 있다”고 숀 매코맥 미 국무부 대변인이 27일 말했다.

매코맥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어느 시점에서 콘돌리자 라이스 국무장관이 아시아 지역을 방문, 이 점에 관해 시도(push)를 할 것”이라고 말해 라이스 장관이 이러한 논의 결과를 갖고 아시아 지역을 순방할 것임을 시사했다.

매코맥 대변인은 라이스 장관이 한 회견에서 자신의 북핵 순방 계획에 대해 “하나의 마지막 시도(one last push)”라고 표현한 것과 관련, ‘이 시도가 효과가 없으면 다른 수단이나 장(場)을 찾겠다는 뜻이냐’는 질문에 “라이스 장관이 현 시점에서 최종 선언을 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순방시점이면) 6자회담이 열린지 1년이 넘게 될 것이며, 북한이 계속 복귀를 거부하는 현실을 반영한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최수헌 북한 외무부상이 유엔총회 연설에서 금융제재를 이유로 6자회담에 복귀하지 않겠다고 거듭 밝힌 데 대해 매코맥 대변인은 “북한의 최종 입장이 아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