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6자회담이 최선..검증가능 비핵화돼야”

미국은 5일 검증 가능한 한반도 비핵화를 촉구하면서 6자회담이 이를 위한 최선의 방법이라고 강조했다.

이언 켈리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원자바오 중국 총리와의 회담에서 6자회담 조건부 복귀 용의를 표명한 것과 관련, 이같이 말했다.

켈리 대변인은 “(북한을 제외한) 5자들 사이에서는 한반도의 검증 가능한 비핵화가 핵심 목표이며, 이는 북한과의 대화에서 핵심 목표라는 점에 의견이 일치돼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6자회담이 이런 비핵화를 성취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안이라는 점에도 의견이 일치돼 있다”면서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의 완전한 이행 의지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의 길을 걷도록 6자회담의 틀 내에서 북한과 양자대화를 가질 용의를 계속 가지고 있다”고 거듭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