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6자회담서 확산문제 제기할 것”

미 국무부는 북핵 6자회담에서 기존에도 확산 문제를 거론해왔고 차기 회담에서도 이를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숀 매코맥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미국이 차기 6자회담에서 북한의 핵확산 문제를 거론할 것인지 묻는 질문에 “우리는 이제까지 6자회담의 맥락에서 확산 방지 문제를 제기해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고 강조했다.

매코맥 대변인은 “한반도 비핵화 논의에는 북한 핵문제의 모든 측면이 해당되며, 북한 내 활동 뿐 아니라 핵 물질과 기술, 노하우의 확산 관련 행동도 포함된다”고 지적했다.

매코맥 대변인은 그러나 북한과 시리아간 핵협력 의혹에 대해서는 미국 정부가 언론 보도를 근거로 문제를 제기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미국은 중국이 다음주께 6자회담이 열릴 가능성이 있다고 밝힌 만큼 내주에 회담이 열리기를 기대하고 있으며 언제든 회담에 임할 준비가 돼 있다고 그는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