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초청하면 답방공연 가능”

미국이 정식 초청하면 북한 오케스트라의 답방 공연이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강능수 북한 문화상이 밝혔다.

26일 월스트리트저널의 보도에 따르면 강 문화상은 이날 동평양대극장에서 뉴욕필하모닉의 역사적인 공연이 끝난 뒤 가진 인터뷰에서 정식 초청을 받으면 북한의 오케스트라가 미국을 방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 문화상은 이어 “뉴욕필의 평양방문이 우리에게 (보다 좋은 관계를 위한) 의미 있는 전조를 제공했다”고 높이 평가했다.

그는 또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공연장에 모습을 나타내지 않은 것에 대해 김 위원장이 혁명지도에 매우 바쁘다면서 김 위원장의 불참이 큰 의미를 가지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다.

한편 저널은 모닝브리핑을 통해 이날 평양에 울려 퍼진 뉴욕필의 음악이 우호적인 감정을 만들어냈지만 이런 우호적인 감정이 얼마나 오래 지속될 수 있을 지는 예술이 아니라 정치에 의해 더 많이 좌우될 것이라고 지적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