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초계함 침몰, 北 연루 증거 알지못해”

미국 국무부는 26일 서해안의 한국 해군 초계함 침몰 사고의 원인에 대해 예단을 피하면서, 현 시점에서 북한이 연루됐을 가능성은 아직 발견되지 않은 상태라고 밝혔다.


필립 크롤리 국무부 공보담당차관보는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서해안 사고와 관련해 함정 승무원들의 안전을 우려하고 있으며, 좀 더 자세한 상황은 한국 정부당국으로부터 들어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크롤리 차관보는 “하지만 미국은 상황을 면밀하게 주시하고 있으며, 진상을 파악할 수 있도록 한국 정부로부터 추가적인 진전상황에 대해서 설명을 들을 것”이라며 신중한 기조를 유지했다.


그는 `현 시점에서 북한이 연루됐다고 간주할 근거가 있느냐’는 질문에 대해 “현 단계에서 결론을 예단해서는 안될 것”이라고 전제하면서 “우리는 그러한 영향을 뒷받침할 어떤 증거를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크롤리 차관보는 “하지만 보다 권위 있는 대답은 한국 정부당국으로부터 들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