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올해 ‘대테러 비협력국’에 북한 재지정”

미 국무부가 올해도 북한을 ‘대테러 비협력국’으로 지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18일 외교소식통들에 따르면 미 국무부는 올해 대테러 비협력국가로 북한을 포함한 8개국을 재지정하고 이를 지난 8일 미 의회에 통보했다.


대테러 비협력국에는 북한 외에 쿠바, 에리트레아, 이란, 시리아, 베네수엘라가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 국무부는 매년 정례적으로 ‘대테러 비협력국’을 발표하고 있으며 북한은 1995년부터 매년 대테러 비협력국으로 지정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외교소식통은 “북한을 대테러 노력에 협력을 완전히 하지 않는 국가로 판단해 이와 관련한 법적 규제를 유지하겠다는 상징적 조처”라며 “이는 천안함 사건 이후 의회 를 중심으로 한 테러지원국 재지정 움직임과는 무관하다”고 말햇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