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식량조사단, 北 5세 미만 유아 40% 영양실조”

북한의 5세 이하 유아 40% 정도가 영양실조 상태에 있다고 일본 아사히신문이 22일 보도했다.


신문은 지난 5월 말부터 6월 초까지 북한을 시찰한 미국의 식량지원조사단이 6개군 지역의 5세 이하 유아 약 170명을 조사한 결과 40%정도가 영양실조로 분석했다고 외교소식통을 인용해 전했다.


앞서 미 정부 조사 결과 북한 식량난은 심각한 수준이 아니며 일부 지역에만 식량지원이 필요하다는 결론을 내린 것으로 알려졌었다.


이 외에도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이날 지난 5월 북한 주민 1인에게 제공되는 식량배급량이 190g으로 줄었다고 최근 유엔 보고서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고서는 이 배급량이 예년의 같은 시기보다 훨씬 적고 북한 당국은 지난 수년간 1인당 하루 배급량 목표로 잡은 573g을 채우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북한 교육성을 인용해 지난 수년간 함경도 등 북한 동북부 지역의 경우 겨울에 가정 형편이 어려워 학교 출석률이 60∼80%까지 떨어졌다고 전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