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백악관 “북한 비핵화 기대”

미 백악관은 1일 북한의 비핵화가 실현될 것으로 희망한다고 밝혔다.

데이너 페리노 백악관 대변인은 영변핵시설 불능화 실무팀이 이날 방북한 것과 관련, 조지 부시 대통령은 궁극적으로 북한의 비핵화가 실현될 것으로 확신하느냐는 질문에 “그것이 희망이고, 우리는 그런 방향으로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페리노 대변인은 북한측이 비핵화를 위한 합의에 따른 의무를 충실히 이행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만일 그들이 의무를 이행하지 않는다면, 우리도 우리측 의무를 실행할 필요가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