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모든 핵프로그램 포기’ 대북 입장 유지

미국은 27일 북한이 우라늄 농축 계획을 비롯한 모든 핵 프로그램을 포기해야 한다는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숀 매코맥 미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북한이 26일 시작된 6자회담에서 우라늄 농축 능력이 있음을 부인했다는 일부 보도와 관련, “우리는 과거 이 문제에 대해 공개적으로 말한 바 있으며 우리 시각은 북한이 모든 핵 프로그램을 포기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매코맥 대변인은 이어 “이는 고농축 우라늄은 물론 플루토늄도 포함되며 우리는 이 입장을 여전히 유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일부 미확인 보도에 따르면 북한은 지난 26일 북미 양자접촉에서 평화적 또는 무기 목적의 비밀 우라늄 농축 프로그램이 있다는 주장을 부인했다./워싱턴 AFP=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