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대북 금수품목 아이팟.플라즈마TV 추가

미국 부시 행정부가 북한의 핵실험에 대한 제재조치의 일환으로 취한 대북 수출금지 대상 품목에 애플컴퓨터의 MP3 플레이어인 아이팟(iPod)과 플라즈마TV, 세그웨이 전자스쿠터 등이 새롭게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29일 AP통신이 입수한 대북 사치품 수출금지 대상 품목에 따르면 미국은 수출금지 대상에 코냑, 롤렉스 시계, 담배, 공예품, 고급승용차, 할리데이비슨 오토바이나 제트 스키와 같은 개인 수상용품 뿐만 아니라 아이팟와 플라즈마TV, 세그웨이 전자스쿠터 등 음악과 스포츠 장비까지 포함되어 있다.

이에 따라 북한에서는 김정일(金正日) 국방위원장 외에는 거의 구할 수 없는 품목으로 그가 추종자들에게 즐겨 선물하는 사치품인 롤렉스 시계나 프랑스 코냑, 플라즈마TV, 요트 등이 북한으로 선적되는 것이 금지될 전망이다.

이에 앞서 유엔안전보장이사회는 지난 10월9일 북한의 핵실험에 따른 대북제재의 일환으로 북한에 대한 군수물자 및 무기 선적금지와 더불어 사치품 판매 금지조치를 취한 바 있다.

일본은 대북 금수품목에 소고기, 캐비아, 고급참치, 고급승용차, 모터사이클, 카메라 등을 포함시켰지만 그 외 많은 유럽국가들은 여전히 금수 대상 품목을 놓고 검토중이다.

빌 클린턴 정부시절 대북 무역제재 조치를 담당했던 윌리엄 라인쉬 전 상무부 고위관리는 이번 금수조치와 관련 ” 새로운 개념으로 창의적”이라면서도 비밀리에 선적을 하는 것까지 막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